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GS리테일, 전북 익산 지역에 긴급 구호물품 전달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생수·빵·에너지바 등 5000여 개 물량…사회 안전망 역할 수행

[아이뉴스24 구서윤 기자] GS리테일은 큰 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라북도 익산 지역 이재민들에게 지난 10일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GS리테일이 지난 10일 큰 비로 피해를 입은 전라북도 익산 지역 이재민들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사진=GS리테일]
GS리테일이 지난 10일 큰 비로 피해를 입은 전라북도 익산 지역 이재민들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사진=GS리테일]

생수, 빵, 에너지바 등 5000여 개 물량으로 마련된 긴급 구호물품은 전라북도 익산시 망성면 소재의 성북초등학교, 망성초등학교 2곳의 대피소로 전달됐으며,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 외국인 근로자, 구호요원들에게 지급됐다.

전라북도 일대를 담당하는 편의점 GS25 임직원들은 자발적으로 현장에 나와 대피소 구호 물품 이동 및 정리 등을 지원했다.

GS리테일은 집중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고자 긴급 구호물품을 신속히 지원하기로 결정했으며, 피해 현장과 이재민들의 빠른 일상 회복을 돕는데도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GS리테일은 편의점 GS25, 홈쇼핑 GS샵, 슈퍼마켓 GS더프레시, 물류센터 등 전국 단위의 사업 인프라를 기반으로 국가적 재난 발생 시 이재민 지원 활동과 피해 복구에 가장 빠르게 나서는 등 지역 사회 안전망 역할을 앞장서 수행하고 있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파트장은 "큰 비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자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하게 됐다"며 "사업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지역 사회 안전망 역할을 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서윤 기자(yuni2514@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GS리테일, 전북 익산 지역에 긴급 구호물품 전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