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네이버 AI '하이퍼클로바X' 기술 평가 공개…"토종 AI 모범 사례"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세부 정보 소개 기술 보고서 공개…"한국어·영어 데이터 활용해 제3의 언어 기반 추론"

[아이뉴스24 정유림 기자] 네이버의 하이퍼클로바X가 한국어·일반 상식·수학·코딩 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

네이버 초거대 인공지능(AI) 하이퍼클로바X 이미지 [사진=네이버]
네이버 초거대 인공지능(AI) 하이퍼클로바X 이미지 [사진=네이버]

네이버는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초거대 인공지능(AI) 하이퍼클로바X 기술 보고서를 4일 공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어 능력 부문에서는 세계 최고 수준 모델을 포함해 비교·평가를 위해 선정한 4개 모델 중 1위에 올랐고, 영어 능력 분야에서도 같은 모델들 가운데 2위를 기록했다.

하이퍼클로바X의 사전학습(Pretraining) 데이터는 대부분 한국어와 영어, 코드 데이터로 구성됐다. 양질의 사전학습 데이터 구축을 위해 매우 짧거나 반복적인 저품질 문서는 데이터셋에서 제외했고 개인정보가 포함된 데이터도 삭제했다. 이와 함께 이용자의 의도와 지시를 AI가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모델을 고도화했다.

보고서에서 강조한 하이퍼클로바X의 또 다른 특징은 '다국어 능력'(Multilinguality)이다. 학습 데이터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한국어와 영어 정보를 활용해 제3의 언어로 추론하는 능력을 갖춘 것이 확인됐다고 보고서는 소개했다.

한국어를 일본어로, 일본어를 한국어로 번역하는 능력은 보고서에서 선정한 10개의 모델 가운데 1위로 평가됐고 영어를 한국어로 번역하는 정확도 역시 동일한 10개 모델 중 가장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유강민 네이버클라우드 팀장(리더)은 "하이퍼클로바X의 다국어 추론, 기계 번역 능력을 측정한 실험은 지역이나 문화권 특화 목적으로 개발한 AI가 해당 국가 언어 외에도 여러 언어에서 일정 수준 이상의 능력을 갖출 수 있음을 실증한 것"이라며 "특정 문화권에 더 적합한 배경 지식과 함께 다국어 능력까지 보유해 활용도가 높은 AI의 가능성을 보여준 것"이라고 설명했다.

성낙호 네이버클라우드 하이퍼스케일 AI 기술 총괄은 "한국 특화 지식 뿐 아니라 프로그래밍과 수학적 추론, 다국어 능력과 안전성까지 확보한 소버린(Sovereign·주권) AI의 '모범 사례'"라고 강조했다.

/정유림 기자(2yclever@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네이버 AI '하이퍼클로바X' 기술 평가 공개…"토종 AI 모범 사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