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한동훈 "與 전국 55곳 박빙…절박한 상황"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수도권만 26곳…판세 살얼음판"

[아이뉴스24 박정민 기자]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3일 여당이 전국 55곳에서 박빙 선거전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일 충남 천안시에서 열린 '국민의힘으로 천안살리기' 성성호수공원 지원유세에서 충남 천안시을 이정만 후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공동취재) [사진=뉴시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일 충남 천안시에서 열린 '국민의힘으로 천안살리기' 성성호수공원 지원유세에서 충남 천안시을 이정만 후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공동취재) [사진=뉴시스]

한 위원장은 이날 충북 충주시 유세에서 "우리(여당) 판세 분석에 따르면, 국민의힘이 전국 55곳에서 박빙으로 이기거나 지고 있다. 그 중 수도권이 26곳에 달한다"며 "지금 총선 판세는 말 그대로 살얼음판이다. 결코 안심하거나 포기할 수 없는 절박한 상황"이라고 했다.

이어 "이런 초박빙 지역에서 이기면 국민의힘이, 여러분이 반드시 승리한다. 반대로 여기서 다 무너지면 개헌선(200석)이 무너진다"며 "저지선이 뚫리면 많은 사람들이 피땀 흘려 이룬 대한민국의 성과를 무너뜨리게 될 것이다. 범죄자들이 헌정 질서를 무너뜨리는 것을 막아달라"고 호소했다.

한 위원장은 "이제 곧 사전투표가 시작된다. 여러분 모두 투표장으로 가달라"며 오는 5일부터 시작되는 사전투표 참여도 부탁했다.

홍석준 여당 선대위 상황부실장은 이날 한 위원장을 비롯한 여당 후보 전부 5일 사전투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만 선거전략상 한 위원장의 투표 장소는 고민 중이다.

/박정민 기자(pjm8318@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동훈 "與 전국 55곳 박빙…절박한 상황"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