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 접수 마감…340여편 응모
2019.08.23 오후 2:11
10월초까지 심사 마쳐…부문별 최우수상·우수상 선정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주최하고 게임문화재단이 후원하는 게임 스토리 공모전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가 지난 22일 작품 접수를 마감했다.

약 한 달간 진행된 접수 기간 동안 원천스토리와 게임시나리오 2개 부분에서 350여편의 작품이 접수됐다.

특히 올해는 수상작을 활용한 게임 제작 기회와 인턴십 프로그램, 입사지원시 가산점 부여, 수상작품집 발간 등 참가자들을 위한 실질적 특전들로 인해 접수 시작 전부터 주목을 받았다. 공모전 운영 기간 동안 홈페이지 방문자 수 약 4만명, 관련 문의 100여건을 기록하기도 했다.




컴투스는 접수된 응모작에 대한 1, 2차 심사를 오는 10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심사를 통해 전체 부문을 통틀어 1편의 대상과 각 부문별로 최우수상 및 우수상 1편씩을 선정한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2천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각 부문별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500만원과 2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19에 대한 많은 참가자들의 관심과 참여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공정하고 성실한 심사를 통해 참가자들의 열정과 노력에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