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아닌 자연 사는 것"…'랜선라이프' 진재영 제주도 집 공개
2019.04.17 오전 9:50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제주도는 집이 아닌 자연을 사는 거야." '랜선라이프' 진재영이 제주도의 힐링 라이프를 공개했다.

16일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에서는 이영자의 '은퇴 후 살집 찾기' 2탄이 방송됐다. 이영자는 이날 제주 라이프를 꿈꾸게 만든 배우 진재영의 집을 방문했다.

[사진=JTBC]


진재영은 평소 친분이 있던 이영자를 위해 제주도 집을 첫 공개했다. 이영자는 "1년 전에 진재영이 SNS에 올린 사진을 보고, 직접 연락해서 집에 놀러갔다 왔다"고 했다.

이날 진재영은 "제주도가 너무 좋다. 지금도 제주도에 온 게 가장 잘한 일 같다"면서 "집은 귤 밭의 창고를 개조해서 만들었다. 소품 하나하나 신경을 썼다. 그리고 일상 속 소소한 재미를 추구했다. 그래서 계단도 많이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진재영의 제주하우스 뒤로는 산방산이 펼쳐졌다. 이영자는 "제주도는 집을 사는 게 아니라 자연을 사는 것"이라며 감탄했다.

한편 '랜선라이프'는 매주 화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JTBC]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