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루브리컨츠, 엔진보호 새 규격 충족한 엔진오일 출시
2018.05.17 오전 11:01
美 석유협회 신규 엔진오일 규격 충족한 신제품 5종 개발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SK루브리컨츠가 제품 성능을 대폭 개선한 엔진오일 신제품을 개발해 판매한다.

SK루브리컨츠가 10년만에 새롭게 제정한 'SN플러스' 엔진오일 규격에 맞춘 가솔린/LPG 차량용 엔진오일 5종을 개발해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신규 제품은 가솔린 차량용으로 ▲SK지크 X7 5W-30 ▲SK지크 X7 FE 0W-30 ▲SK지크 X7 FE 5W-20 등 3종과 LPG차량용으로 ▲SK지크 X7 5W-30 LPG ▲SK지크 X7 10W-30 LPG 등 2종이다.



이번 신제품 개발 기준인 'SN플러스' 엔진오일 등급은 지난 5월 1일 부로 발효됐다. 이 규격은 미국과 남미대륙, 유럽, 아시아 등의 지역에서 통용된다. 일부 국가는 API 인증을 받지 못한 제품의 수입을 금지할 만큼 엄격히 이 규격을 준용하고 있다.

이번에 신규 개발 제품들은 기존 SN 등급 제품 대비 연비 개선 성능이 향상된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저속에서 엔진이 빨리 점화되는(LSPI: Low Speed Pre Ignition) 현상으로 인한 엔진 내마모성을 줄이는 엔진보호 성능이 대폭 강화됐다.

SK루브리컨츠 관계자는 "SN플러스 규격 엔진오일은 엔진 크기는 작아졌지만, 높은 출력을 내는 터보 엔진(T-GDI 또는 GDI 엔진) 차량에 적합하다"며 "미국석유협회가 중대한 엔진 결함을 방지하기 위해 규격을 엄격히 규정한 만큼 이에 맞는 수준의 제품 선택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영웅기자 hero@inews24.com
이 기사에 질문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