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효성중공업, 호주 파워링크사와 350억원 규모 변압기 공급계약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신재생에너지 송전 인프라 구축 프로젝트 주요 공급사로 참여

[아이뉴스24 최란 기자] 효성중공업은 11일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 전력회사 파워링크사와 350억원 규모 변압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우태희(오른쪽) 효성중공업 대표와 대릴 로웰 파워링크 CFO가 11일 변압기 공급계약 체결식 을 하고 있다. [사진=효성중공업 제공]
우태희(오른쪽) 효성중공업 대표와 대릴 로웰 파워링크 CFO가 11일 변압기 공급계약 체결식 을 하고 있다. [사진=효성중공업 제공]

이번 계약으로 효성중공업은 호주 퀸즐랜드 내륙에서 생산되는 신재생에너지 전력을 동부 해안까지 연결하는 송전망 건설 프로젝트인 코퍼스트링2032의 주요 공급사로 참여하게 됐다. 호주 퀸즐랜드 주정부는 2032년 브리즈번 올림픽 개최에 맞춰 전체 발전 전력의 70% 이상을 신재생에너지 발전으로 전환하겠다는 목표를 수립했다. 퀸즐랜드는 연간 300여 일에 달하는 일조량으로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생산에 용이한 조건을 갖췄다.

효성중공업은 지난 10년간 호주 전력 시장에서 제품 공급, 유지 보수 등 토털 솔루션 공급 업체로 인정받아왔다. 지난해에도 남호주와 뉴사우스웨일즈를 잇는 송전망 사업인 에너지커넥트 프로젝트에 전력기기를 공급하며 호주 신재생에너지 전력망 구축에 참여했다.

우태희 효성중공업 대표이사는 "효성중공업이 글로벌 송전시장에서 쌓아온 노하우와 경쟁력을 기반으로 호주 퀸즐랜드가 세계 최고 수준의 신재생에너지 허브로 거듭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최란 기자(ran@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효성중공업, 호주 파워링크사와 350억원 규모 변압기 공급계약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