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중견련 "중견기업 45.9%, 하반기 신규 채용 계획 있어"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2024년 하반기 중견기업 고용 전망 조사' 결과 발표

[아이뉴스24 최란 기자] 중견기업의 45.9%가 올해 하반기 신규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는 설문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 CI.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제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CI. [사진=한국중견기업연합회 제공]

한국중견기업연합회(중견련)는 지난달 10~28일 중견기업 412개사를 대상으로 진행한 '2024년 하반기 중견기업 고용 전망 조사' 결과를 11일 발표했다. 설문 조사에 따르면 하반기 신규 채용 계획을 밝힌 중견기업의 84.1%는 상반기 대비 신규 채용 규모를 유지(52.9%)하거나 확대(31.2%)하겠다고 응답했다. 채용 규모를 줄이겠다고 답한 기업은 15.9%에 그쳤다.

하반기에 신규 채용을 확대하겠다고 밝힌 중견기업의 45.8%는 '기존 인력 이탈 충원'을 주요 채용 요인으로 응답했다. 이어 30.5%는 '사업확장·신사업 추진', 15.3%는 실적 개선·수요 증가'를 이유로 꼽았다. 상반기 대비 채용 규모를 줄이겠다고 응답한 중견기업들은 '실적 악화·수요 감소(23.3%)', '적합한 인재 채용 애로(13.3%)' 등을 사유로 들었다.

중견기업 28.1%의 대졸 초임 연봉 수준은 4000만원 이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5000만원 이상의 초봉을 지급하는 중견기업은 3.6%이며, 4500만원~5000만원은 5.3%, 4000만원~4500만원은 19.2%, 3500만원~4000만원 은 26.9%, 3000만원~3500만원은 37.6% 등으로 조사됐다.

이호준 중견련 상근부회장은 "중견기업을 포함해 업계 전반의 채용 확대를 견인하기 위해서는 단기적인 고용 지원 정책은 물론 일자리 창출의 핵심인 기업의 역량을 제고할 노동·환경·세제 등의 전반적인 구조 개혁 작업을 지속해 나아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란 기자(ran@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중견련 "중견기업 45.9%, 하반기 신규 채용 계획 있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