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잘치고 잘달렸다' 20-20 가입 KIA 김도영, 6월 MVP 이름 올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KIA 타이거즈 김도영(내야수)이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6월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가 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김도영이 6월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고 10일 발표했다.

김도영은 기자단 투표 30표 중 6표(20.7%), 팬 투표에서 50만7615표 중 24만5598표(48.4%)를 받아 총점 34.54점을 얻었다. 그는 기자단 13표, 팬 투표 4만7854표, 총점 27.13점으로 2위를 차지한 김혜성(키움 히어로즈)을 제쳤다.

김도영은 지난 3~4월 월간 MVP로 선정된 이후 전반기에만 두 번째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그는 지난 4월 KBO리그 최초로 월간 '10홈런-10도루'를 달성했고 6월 23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 더블헤더(DH) 1차전에서 시즌 첫 번째이자 통산 57번째로 20홈런-20도루를 달성했다.

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4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LG 트윈스의 경기, 1회초 2사 주자 1루 상황에서 KIA 김도영이 1타점 2루타를 친 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4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LG 트윈스의 경기, 1회초 2사 주자 1루 상황에서 KIA 김도영이 1타점 2루타를 친 후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전반기 20-20 달성은 역대 5번째, 선수로서는 박재홍, 이병규, 에릭 테임즈에 이어 4번째다. 김도영은 6월 한 달 간 24경기에 출장해 32안타, 8홈런(2위), 27득점(1위)을 기록했다.

또한 장타율 6할8푼1리(3위), 출루율 4할6푼8리(4위) OPS 1.149로 해당 부문 2위에 오르는 등 타격 지표 전반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소속팀 선두 질주에 기여했다.

6월 출장한 24경기 중 19경기에서 안타를 기록하고, 3안타 경기 3차례를 포함해 10경기에서 멀티히트를 만들어냈다. 같은 해 두 번의 월간 MVP 수상은 지난 2022년 6월과 9월에 월간 MVP를 수상한 이정후(당시 키움, 현 MLB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이후로 약 2년 만이다.

6월 MVP로 선정된 김도영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함께 트로피가 주어진다. 신한은행 후원으로 김도영 모교인 광주동성중학교에 선수 명의로 기부금 200만원도 전달될 예정이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잘치고 잘달렸다' 20-20 가입 KIA 김도영, 6월 MVP 이름 올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