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고대 의대,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유전체 분석 분야 협력강화' MOU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유전체 분석 연구·클라우드 활용 협력 추진

[아이뉴스24 홍성효 기자]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이 지난 9일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유전체 분석 연구·클라우드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9일 고대의대에서 편성범(왼쪽부터) 고대의대 학장과 이경진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고려대의료원]
지난 9일 고대의대에서 편성범(왼쪽부터) 고대의대 학장과 이경진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고려대의료원]

의료 빅데이터의 핵심 자원으로 주목받고 있는 유전체 데이터는 방대한 양에 더해 염기 서열 분석, 변이 식별 등 복잡한 연구 계산이 필요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고대의대에 카카오클라우드 기반 유전체 연구·분석 환경 구성, 카카오클라우드로의 서비스(솔루션) 구축 지원, 카카오클라우드 활용, 기술자 양성 교육 등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고대의대는 고비용, 제한된 사용성, 기술지원 한계 등 여러 문제점을 안고 있던 기존의 유전체 분석 툴킷(GATK) 파이프라인을 카카오클라우드 환경에 구성해 적용함으로써 대규모 유전체 분석을 더욱 효율적이고 탄력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향후 AI를 접목한 유전체 빅데이터 연구 수행, 유전적 위험 예측과 새로운 치료 표적 발견을 통한 맞춤형 치료를 도모하며, 카카오클라우드의 핵심 파트너로서 유전체 분석 관련 기술 및 정보 협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또, 양 기관은 ICT 핵심 인재 양성 사업의 일환으로 학·석사 연계 AI 의생명 데이터 사이언스 연구 교육 과정을 개발하고, 수행하는 데 협력한다. 실무적 문제 해결 능력과 국제적 경쟁력을 갖춘 의료 정보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편성범 고대의대 학장은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인정받은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의 협력을 통해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고성능컴퓨팅 등 안정적인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이 가능해졌다"며 "앞으로 양 기관이 긴밀히 협력해 유전체 시장 발전에 기여하길 바라며, 고대의대는 유전체 연구를 통해 창출해 낼 우수한 연구 성과로 정밀 의료 현실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홍성효 기자(shhong0820@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고대 의대,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유전체 분석 분야 협력강화' MOU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