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 금상에 ‘소화전 제수변 개선’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울산광역시가 뽑은 올해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에 박영진 소방경의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이 금상을 차지했다.

울산시는 공무원 우수 제안에 금상 1건, 은상 1건, 동상 2건, 장려상 2건을 각각 선정했다.

앞서 시는 지난해 5월 1일부터 올해 4월 30일까지 총 40건의 공무원 제안을 접수했다.

울산광역시청 전경. [사진=울산광역시]
울산광역시청 전경. [사진=울산광역시]

실무부서와 전문가 검토, 울산시민창안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6건을 우수 제안으로 선정했다.

금상은 소방본부 소방행정과 박영진 소방경이 제안한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이 차지했다. 박 소방경은 상수도와 소화전의 제수변 디자인이 동일해 발생하는 식별상의 어려움을 독자적인 소화전 제수변 디자인 개선으로 해결했다.

특히 도로공사 시 빈번히 매몰되는 현상을 방지해 불필요한 원상복구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도 기대된다.

은상은 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 이상무 소방위가 제안한 ‘소방호스의 간편 정리를 위한 호스 중간지점 표기’다. 동상은 종합건설본부 장남진 주무관의 ‘가로등주 자원 재활용(리사이클링)을 통한 자원 절약과 재활용 촉진’이다.

시는 우수 제안자에게 울산시장상과 상금을 지급한다. 금상과 은상에 대해서는 행정안전부에 중앙우수제안으로 추천할 예정이다.

시상식은 10일 오후 울산광역시청 본관 9층 정책기획관실에서 열린다.

울산광역시 관계자는 “이번 공무원 우수 제안은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문제의식을 제기해 자신의 업무를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사례가 다수 포함됐다”면서 “채택된 제안은 예산 절감과 업무혁신, 시민편의를 증진시킬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행정에 접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울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울산시 공무원 우수 제안 금상에 ‘소화전 제수변 개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