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카할라 우정그룹 CEO 회의 개최…"국제우편 활성화 협력"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10일 태국 방콕 회의서 국제우편 품질향상·물량 증대방안 논의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조해근)는 10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카할라 우정그룹(Kahala Posts Group) CEO 회의에서 회원사들이 국제우편 서비스 활성화에 협력키로 했다.

우정사업본부 CI. [사진=우정사업본부]
우정사업본부 CI. [사진=우정사업본부]

'카할라 우정그룹'은 2002년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선진 우정사업자들의 주도로 설립된 국제 그룹이다. 이번 회의에는 조해근 우정사업본부장이 참석했다. 조 본부장은 한국우정의 국제우편 현황과 미래 발전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카할라 회원국간 국제우편 EMS 발송물량은 엔데믹 이후 감소하고 있다. 2022년 1858만 통이었던 물량은 지난해 1720만 통으로 7.4% 줄었다. 2020년 2615만 통이 발송된 것에 비해 크게 줄어든 것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CEO들은 국제우편 시장 상황을 공유했다. 이들은 국제우편 서비스 품질향상과 물량 증대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배달보장서비스(카할라 우정 회원국 간 EMS 접수 시 배달보장, 지연 시 요금 환불 등)를 연내 재개하자는 데 합의했다.

CEO들은 국제우편 사업이 처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배달 소요일수 단축, 통관 등에 상업 채널을 활용하는 신규서비스 도입 등을 검토하는 한편, 공동 사업전략 방안에 대해서도 공감대를 형성했다.

조해근 본부장은 "국제우편 물량 감소에 대한 대응으로 신규서비스 발굴을 위한 각 우정들의 지속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카할라 우정그룹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우리나라 우정사업 발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카할라 우정그룹 CEO 회의 개최…"국제우편 활성화 협력"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