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6월 은행 주담대 6.3조 증가…10개월 만에 최대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은행 가계대출 6조…전 금융권 4.4조 증가

[아이뉴스24 박은경 기자] 부동산 시장이 꿈틀거리면서 주택담보대출이 큰 폭으로 늘었다. 4월 증가로 전환한 가계대출은 3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

10일 한국은행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6월 은행 주택담보대출이 6조3000억원 증가했다. 지난해 8월(7조원) 이후 10개월 만에 최대다.

부동산 수요가 살아나며 아파트 매매가 늘어난 요인이다. 1월 3만1000호였던 전국의 아파트거래량은 5월 3만9000호로 확대됐다.

[자료=금융위원회]
[자료=금융위원회]

여기에 대출금리 하락과 버팀목 및 디딤돌과 같은 정책대출 공급 지속도 영향을 미쳤다. 6월 주담대에서 버팀목과 디딤돌 대출은 3조8000억원으로 절반을 넘는다.

반면 신용대출 등의 기타대출은 부실채권 상·매각 등으로 3000억원 감소했다. 이에 6월 은행 가계대출은 6조원 증가해 전월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 은행 가계대출은 4월 증가 전환해 증가 폭을 키우더니 3개월간 17조원 불어났다.

반면 제2금융권의 가계대출은 부실채권 상각 등의 영향으로 1조6000억원 감소했다. 상호금융권에서 1조원이 줄었고 여전사와 저축은행에서도 각각 3000억원 줄었다.

2금융권의 가계대출이 감소하며 6월 전 금융권 가계대출은 4조4000억원 증가했다. 전월 증가 폭(5조3000억원) 대비 줄었다. 지난해 말 대비로는 7조9000억원 감소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상반기 가계대출은 명목 국내총생산(GDP) 내에서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면서 "GDP 성장률 범위 내에서 관리될 수 있도록 스트레스 DSR 2단계를 9월부터 차질 없이 시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경 기자(mylife1440@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6월 은행 주담대 6.3조 증가…10개월 만에 최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