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최고과학기술인에 선정됐던 고규영 IBS 단장, 유럽분자생물학기구 회원 선출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유럽 최고 권위 분자생물학회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고규영 기초과학연구원(IBS, 원장 노도영) 혈관 연구단 단장(KAIST 의과학대학원 특훈교수)이 유럽분자생물학기구(EMBO, European Molecular Biology Organization) 외국인 회원으로 선정됐다. 한국 과학자로는 IBS 김빛내리 RNA 연구단장(서울대 생명과학부 석좌교수)에 이어 두 번째다.

고규영 단장은 뇌 속 노폐물 배출경로, 림프절에 도달한 암세포 생존전략을 규명하는 등 혈관․림프관 연구 분야를 선도하는 세계적 연구 성과를 이뤄낸 인물이다. 연구 중심 의사과학자로서 의과학 분야 후학을 양성하는 데에도 힘을 쏟고 있다. 2023년에는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설립 60주년을 맞는 EMBO는 분자생물학 분야를 대표하는 국제 학술조직이다. 관련 분야의 협력과 발전을 증진시키는 것을 목표로 1964년 설립됐다. EMBO는 다양한 경력의 재능 있는 연구자들을 지원하고, 정보 교환과 과학 출판을 장려해 과학자들이 최고의 연구 업적을 이룰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고규영 IBS 단장. [사진=과기정통부]
고규영 IBS 단장. [사진=과기정통부]

매년 생명과학 분야에 탁월한 공헌을 한 우수 과학자를 회원으로 선정하는데, 현재 전 세계 2100명 이상의 최고 연구자가 포함돼 있다. EMBO 회원 출신 중 92명이 노벨상을 수상했다.

올해 EMBO 신규 회원에 고규영 단장을 비롯해 전세계 37여 개국에서 120명이 선출됐다. 그 중 100명은 EMBO의 24개 회원국에서 선출됐고 20명은 13개 비회원국에서 외국인 회원으로 선출됐다.

고규영 단장은 오는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독일 하이델베르크에서 개최되는 EMBO 회원 회의에서 공식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최고과학기술인에 선정됐던 고규영 IBS 단장, 유럽분자생물학기구 회원 선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

뉴스톡톡 인기 댓글을 확인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