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스피드메이트, 자동차 보험사와 수입차 통합 플랫폼 '맞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통합 플랫폼 업무협약

[아이뉴스24 이시은 기자] 스피드메이트가 자동차 보험 업계와 손잡고 수입차 통합 플랫폼 사업을 추진한다.

9일 서울 종로구 삼일빌딩에서 안무인(왼쪽) 스피드메이트사업부장과 권영문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 경영지원팀장이 수입차 통합 플랫폼 업무 제휴 협약식을 하고 있다. [사진=SK네트웍스]
9일 서울 종로구 삼일빌딩에서 안무인(왼쪽) 스피드메이트사업부장과 권영문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 경영지원팀장이 수입차 통합 플랫폼 업무 제휴 협약식을 하고 있다. [사진=SK네트웍스]

SK네트웍스는 자동차 종합 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가 지난 9일 종로구 삼일빌딩에서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수입차 통합 플랫폼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스피드메이트가 개발한 플랫폼에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이 동참하게 된다.

이 플랫폼은 사고 수리에 필요한 부품을 공급하는 부품 유통 대리점, 수리 공임을 산정하는 정비업체, 적정 보험금을 책정하고 지급하는 보험사까지 연계하는 통합 솔루션을 제공한다. 복잡했던 부품·공임 청구 절차를 간소화해 업무 효율을 제고하고, 정비 시장의 투명성을 개선해 고객 편익을 증대시키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스피드메이트가 유통하는 일반 수입차 부품뿐만 아니라 ECO부품도 주문 가능하다. ECO부품은 사고·수리 차량에서 재활용 가능한 부품을 가공·재처리한 상품이다. 자원 재활용을 실천해 환경을 보호하고, 저렴한 가격으로 수입차 고객의 경제적인 수리에 도움을 준다.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은 ECO부품 활성화로 환경적 가치를 증진하는 한편,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수리비 산정 등에 스피드메이트의 플랫폼을 활용함으로써 업무 효율을 높여갈 것으로 기대된다.

양사는 협약에 따라 수입차 통합 플랫폼 시범 운영을 통해 국내 시장에 조기 최적화되도록 완성도를 향상시키고 상호 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나아가 우수 정비업체 입고지원 정책 등 추가적인 사업 확장도 추진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불투명했던 수입차 부품과 정비 공임 단가를 보다 정확히 관리하고 공유함으로써 수입차 사고 처리에 관계된 고객과 보험사의 편익을 증진시킬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는데 앞장서겠다"며 "이번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의 협약을 시작으로 다수의 보험사들과 협력을 추진하고 서비스 영역을 넓혀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시은 기자(isieunr@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스피드메이트, 자동차 보험사와 수입차 통합 플랫폼 '맞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