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배스킨라빈스, 구글 AI로 개발한 아이스크림 선봬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트로피컬 썸머 플레이' 협업 개발…15일 론칭쇼 진행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SPC 배스킨라빈스가 구글플레이와 함께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아이스크림 '트로피컬 썸머 플레이'를 개발했다고 10일 밝혔다.

트로피컬 썸머 플레이는 구글 최신 AI 모델 제미나이를 활용한 세계 최초의 배스킨라빈스 제품이다. 제미나이가 기획하고 개발한 제품을 배스킨라빈스의 기술력으로 구현했다.

베스킨라빈스 트로피컬 썸머 플레이. [사진=SPC]
베스킨라빈스 트로피컬 썸머 플레이. [사진=SPC]

이번 협업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분석 등 IT기술을 경영에 접목하는 한국 배스킨라빈스의 브랜드 혁신 활동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배스킨라빈스는 지난 2월 실험과 창조의 혁신 공간으로 새롭게 선보인 워크샵 매장을 통해 '배스킨라빈스 AI NPD 시스템'을 운영 중이다. 이 시스템은 생성형 AI를 활용해 신제품을 개발하는 차세대 상품 개발 모델로, 지난 3월 AI NPD 시스템을 활용한 첫 제품인 '오렌지 얼그레이'를 선보인 바 있다.

배스킨라빈스와 구글플레이는 이번 협업 제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15일 워크샵 매장에서 고객과 인플루언서 등을 초청해 제품을 첫 공개하는 론칭쇼를 진행한다. 론칭쇼에서는 허희수 비알코리아 전략총괄임원과 신경자 구글 아시아 태평양 지역 플랫폼&에코시스템 마케팅 총괄을 비롯한 양사 경영진들이 참석해 제품 소개 및 개발 과정 등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주고 시식행사를 진행한다. 제미나이를 활용해 수십 가지의 아이스크림 플레이버 중 참여자들의 MBTI와 기분에 맞는 아이스크림을 추천해 주는 '마이 퍼스널 플레이버' 이벤트 등도 마련했다.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전 세계 배스킨라빈스 최초로 차세대 인공지능 기술인 구글 제미나이를 활용해 신제품 개발의 무한한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전문적인 기술과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결합된 이번 협업으로 고객에게 단순히 맛있는 제품을 넘어, 특별하고 차별화된 경험까지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다윗 기자(david@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배스킨라빈스, 구글 AI로 개발한 아이스크림 선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