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계단 오르는 여성 뒤에서 몰카 찍은 남성…시민이 '멱살' 잡고 검거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신수정 기자]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난 9일 경찰청 공식 유튜브 채널에 '시민에게 멱살 잡힌 지하철 몰카범!?'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서울의 한 지하철역에서 여성의 뒤를 따라 계단을 오르는 한 남성의 모습이 담겼다. 이 남성은 지하철역 출구 방향 계단까지 여성을 따라갔는데, 얼마 후 한 시민에게 붙잡혀 다시 역사 안으로 끌려들어 왔다.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알고 보니 남성은 불법 촬영을 하기 위해 여성의 뒤를 따라갔던 것이었고, 이를 눈치챈 시민이 남성을 붙잡아 신고하기 위해 다시 안으로 끌고 온 것이다.

하지만 남성이 강하게 저항하면서 몸싸움으로 번졌고, 실랑이를 벌이는 두 사람을 발견한 역무원이 112에 신고해 경찰이 현장으로 출동했다.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남성은 경찰관이 출동하자 처음에는 범행을 부인하다가, 계속 추궁당하자 끝내 "몇 장 촬영을 했다"며 범행을 시인했다. 추가 범행이 있을 것이라고 판단한 경찰은 남성의 휴대전화 폴더를 확인했고, 그 안에는 무려 수백 개의 불법 촬영물이 있었다.

이에 남성은 현장에서 검거됐으며, 검거에 도움을 준 시민에게는 신고 포상금이 지급됐다.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지하철역에서 여성을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활약으로 붙잡혔다. 사진은 사건 당시 모습. [사진=유튜브 채널 '경찰청']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용감하게 나서준 시민에게 아낌없는 칭찬을 보냈다. 해당 영상 댓글에는 "진짜 멋있는 시민이다" "도와주셔서 내가 다 감사하다" "시민분 진짜 대단하다" "이런 분이 많아져서 더 안심할 수 있는 나라가 되면 좋겠다" 등의 반응이 쏟아졌다.

/신수정 기자(soojungsin@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계단 오르는 여성 뒤에서 몰카 찍은 남성…시민이 '멱살' 잡고 검거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