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北 오물 풍선 피해 보상, 11일부터 접수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서울시, 실비 보상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서울시는 북한 오물 풍선으로 발생한 시민 피해 보상을 위해 피해를 접수받는다고 11일 발표했다. 서울시는 피해 내용 확인 후, 자체 예비비로 실비 보상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차량․주택 파손 등에 대한 원상복구 또는 치료 비용 등을 지원한다. 피해 입은 시민은 서울시 민방위담당관으로 전화 접수 후 피해 사실 확인을 위한 현장 사진, 수리 비용 증빙을 위한 영수증 등을 제출하면 된다.

서울 잠실대교 인근에서 발견된 북한의 대남 오물풍선. [사진=합동참모본부]
서울 잠실대교 인근에서 발견된 북한의 대남 오물풍선. [사진=합동참모본부]

서울시는 북한의 대남 오물풍선 살포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비상대응반을 가동해 수거에 나서고 있다. 9~11일 오후 3시까지 서울에 접수된 4차 오물풍선 관련 신고는 총 105건이다.

신고건 중에서 시민 피해 사례는 테라스 천장 유리 파손 등 6건이다.

류대창 서울시 민방위담당관은 “앞으로도 추가 오물풍선 살포 등에 따른 피해가 발생할 경우, 즉시 신고해 주시길 바라며 접수해 주시는 피해 사례도 빠르게 보상해 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종오 기자(ikokid@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北 오물 풍선 피해 보상, 11일부터 접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