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아세안 수출 판로 활짝 열었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DGFEZ 입주기업 6개사 태국·베트남 무역사절단 파견
총 74건 2732만3000달러 계약 상담, 12만7000달러 MOU 체결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김병삼)은 입주기업의 수출 판로 확대를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31일까지 태국과 베트남으로 파견한 2024 DGFEZ 아세안 전략시장 무역사절단이 큰 성과를 거두고 돌아왔다고 11일 밝혔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 내 입주기업 6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은 포스트 차이나로 부상한 태국과 베트남을 대상으로 지역 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신규 거래선을 발굴하는 등 수출길 확대 기회를 가졌다.

대경경자청의 2024 DGFEZ 아세안 전략시장 무역사절단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대경경자청의 2024 DGFEZ 아세안 전략시장 무역사절단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이번 무역사절단에서 총 74건 2732만3000달러의 계약 상담을 진행했고 총 8건 12만7000달러의 업무협약(MOU)도 체결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특히, 대부분의 참가기업은 샘플판매 및 MOU 체결 등의 성과를 내며 지역 기업 제품의 우수성을 확인 할 수 있었다.

아울러,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DGFEZ)과 베트남IT협회(GITS)는 지난달 30일 수출상담회가 펼쳐졌던 호찌민 호텔 닛코 사이공에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과 협회 기업 간의 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력 협약식(MOU)도 가졌다.

2024 DGFEZ 아세안 전략시장 무역사절단들이 베트남에서 수출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2024 DGFEZ 아세안 전략시장 무역사절단들이 베트남에서 수출 상담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베트남IT협회(GITS)는 베트남 IT 기업 60여개사의 회원으로 구성됐고 IT 기업 간 협력 교류 등을 목적으로 2017년에 설립됐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과 협회 회원사간의 수출입 경쟁력 향상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상호 네트워킹에 힘쓰기로 합의했다.

한편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매년 상‧하반기 1회씩 대구‧경북 경자구역 입주(예정)기업들을 대상으로 무역사절단을 운영하고 있고 하반기에는 7월중 무역사절단 파견 시기·국가·규모 등을 공고할 예정이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아세안 수출 판로 활짝 열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