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대전부르스주조, 서구 평촌동으로 공장 신축 이전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이장우 시장, “세계인 입맛 사로잡는 향토기업으로 발전” 기원

[아이뉴스24 박희석 기자] ‘대전부르스’ 막걸리 생산업체인 농업회사법인 ‘대전부르스주조’가 서구 평촌동에 현대식 공장을 신축하고 11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에 이장우 대전시장, 서철모 서구청장, 박철규 기성농협조합장을 비롯해 지역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2020년 11월 설립한 대전부르스주조는 생산자 주문방식(OEM)으로 유성구 구암동 공장에서 소량 생산을 하며 막걸리 시장을 확장해 나가다가 이번에 서구 평촌동에 공장을 짓고 이전했다.

대전부르스주조 공장 준공 이전식이 11일 서구 평촌동 현장에서 열려 참석자들이 현판을 걸고 있다.[사진=대전시]
대전부르스주조 공장 준공 이전식이 11일 서구 평촌동 현장에서 열려 참석자들이 현판을 걸고 있다.[사진=대전시]

신축 공장은 지상 1층, 연면적 약 661㎡ 규모로 건립됐고 발효실, 반자동 주류 충진기, 제성탱크, 자동 제성기, 강압식 증류기, 저온 창고 등을 갖춰 기존 생산량보다 7배 이상 생산할 수 있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대전부르스 막걸리는 전통 방식 그대로의 우리 생막걸리로 세계인 입맛을 사로잡는 대전특산주로 발전하길 바란다”며 “대전시도 일류경제도시 실현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고 향토기업 지원 방안 마련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대전=박희석 기자(news26@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전부르스주조, 서구 평촌동으로 공장 신축 이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