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편의점 치킨, 너마저"…즉석조리 식품값도 인상대열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세븐일레븐·GS25, 치킨·꼬치류 100~200원 인상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편의점의 대표적인 즉석 조리 식품인 치킨, 꼬치 등의 가격이 올랐다.

서울시내 한 편의점에 치킨이 진열되어 있다. [사진=뉴시스]
서울시내 한 편의점에 치킨이 진열되어 있다. [사진=뉴시스]

11일 업계에 따르면 세븐일레븐은 지난 1일부터 치킨, 소떡소떡 등 즉석 조리 식품 가격을 100~200원 인상했다.

2700원에 판매됐던 '점보닭다리', '매콤점보넓적다리'가 100원 인상된 2800원으로, '순살꼬치'와 '매콤순살꼬치' 가격은 2200원에서 2300원으로 올랐다.

꼬치류에서는 소떡꼬치가 2000원에서 2200원이 됐다. 후랑크꼬치는 2400원에서 2500원으로, 대파크림치즈스틱은 2000원에서 2100원으로 인상됐다.

GS25도 지난 1일부터 '바삭통다리', '바삭매콤치킨', '바삭핫할라피뇨치킨' 3종 가격을 기존 2700원에서 2800원으로 올렸다. 해당 제품들은 닭 조리 상품을 공급하는 업체 '사세'가 가격을 올린 영향이다.

다만 GS25는 고객 가격 부담 등을 고려해 오는 15일까지 GS페이 등으로 결제 시 1+1 혜택 등 할인 행사를 진행 중이다.

한편 CU는 즉석 조리 식품에 대한 가격 인상 계획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마트24는 하반기에 즉석 치킨 가격을 올릴 예정이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편의점 치킨, 너마저"…즉석조리 식품값도 인상대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