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용인특례시, 인공지능 활용 우회전 안내전광판 설치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지역 내 9곳 학생 통학로에 운영…우회전 차량에 보행자 사전 경고

용인특례시 처인구 마평동 용마초등학교 인근 실내체육관 사거리에 설치된 우회전 안내전광판. [사진=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 처인구 마평동 용마초등학교 인근 실내체육관 사거리에 설치된 우회전 안내전광판. [사진=용인특례시]

설치 장소는 △용마초 인근 실내체육관사거리 △용인초 후문 △용인초 삼거리 △어정초 입구삼거리 △어정사거리 △마북초 정문사거리 △신리초 삼거리 △손곡어린이공원 △한빛초 삼거리 등 총 9곳이다.

‘우회전 안내전광판’은 어린이와 학생들의 통학로와 운전자의 우회전 시야 확보가 어려운 곳을 우선 선정했다. 우측 보행자나 차량이 감지될 경우 운전자용 안내전광판에 보행자 횡단 영상과 주의 문구가 표시된다.

특히 전광판은 단순한 문자와 픽토그램 이미지로 표현하기 어려운 상황을 현장 영상 표출 방식으로 안내해 운전자들에게 명확한 정보를 전달한다.

최은숙 시 4차산업융합과장은 “안내전광판은 횡단보도 사각지대 통행 상황을 보여줘 운전자가 돌발 상황을 예측하고 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어린이와 교통약자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첨단 교통안전시설을 적극 도입해 설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용인=정재수 기자(jjs3885@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용인특례시, 인공지능 활용 우회전 안내전광판 설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