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남원시, 매주 금토일 밤엔 낭만에 취한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리플러스사업으로 체류형 관광객 ‘북적’

[아이뉴스24 김양근 기자] 매주 금·토·일 낭만을 찾아오는 이들로 전북자치도 남원이 북적이고 있다.

남원시가 리플러스(RE-PLUS)사업을 통해 광한루원에서 즐기는 힐링 명상 프로그램 ‘별멍달멍’의 성공에 이어 레트로 감성의 먹거리와 공연이 어우러진 ‘월광포차’까지 대박이 나며 입소문을 탔기 때문이다.

‘남원관광지 RE-PLUS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계획공모형 지역관광개발사업으로 기존의 전통문화에 국한된 남원관광의 이미지를 제고하고, 지역 문화자산 발굴을 통한 새로운 관광콘텐츠 개발을 목표로 추진하는 지역주도형 관광 활성화 사업이다.

힐링 명상 프로그램 별멍달멍 [사진=남원시]
힐링 명상 프로그램 별멍달멍 [사진=남원시]

⧍ 매주 금요일 밤 별과 달을 보며 치유의 시간을

지리산과 섬진강이라는 천혜의 자연을 갖춘 남원에서는 유난히 선명한 별과 달을 볼 수 있다. ‘별멍달멍’은 이러한 장점을 살려 광한루원이라는 특별한 장소에서 ‘힐링’과 ‘쉼’을 주제로 개발된 치유 프로그램이다.

올해부터는 치유 울림 핸드팬, 싱잉볼 명상, 아로마 명상 요가 등 다양한 콘텐츠에 사전 버스킹 공연까지 함께 진행되어 광한루원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며 별멍달멍 프로그램을 널리 알리는 기회를 만들었다.

한국관광공사가 발표한 2024 관광 트렌드 중 하나인 ‘쉼이 있는 여행’이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음에 따라 한 달 전 사전 예약 마감으로 인기를 증명하고 있는 별멍달멍 프로그램은 네이버 ‘남원시관광협의회’를 통해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 매주 토요일 밤 레트로 감성 포장마차 거리 ‘월광포차’

매주 토요일 광한루원 서문 경외상가에서는 1990~2000년대 감성의 레트로 포장마차 거리가 열린다.

월광포차는 춘향제에서 각광을 받았던 ㈜더본코리아(대표 백종원)의 레시피와 남원의 농산물로 만든 다양한 먹거리와 90년대를 풍미한 김장훈, 민경훈, 김종서 등 인기 가수들의 특별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관광 프로그램이다.

또 특별공연 전후로 진행되는 시민과 관광객이 직접 참여해 꾸며지는 ‘행운의 94 노래방’과 ‘월광포차 DJ파티’까지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되어 프로그램 운영 2회 만에 일만여 명이 넘는 방문객이 찾아 남원 대표 관광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기대를 모으고 있다.

⧍ 매주 일요일 야외에서 즐기는 영화, ‘별별커플 달달시네마’

이 외에도 일요일에는 남원 명소에서 즐기는 야외극장으로 관광객들의 발길을 머물게 한다.

‘별별커플 달달시네마’는 해 질 녘 광한루원, 서도역 등 감성적인 공간에서 대형 스크린을 이용해 친구, 연인,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야외 영화 상영 프로그램이다. 영화 상영 전 재즈 공연, 오카리나 공연 등으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구성되어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제94회 춘향제 기간 흥행과 호평을 동시에 얻었던 월광포차를 통해 남원 야간관광 가능성을 확인했고”, “리플러스 사업을 통해 다양한 야간 상설 프로그램들을 정착시켜 남원을 밤에 머물고 싶은 낭만 있는 체류형 관광지로 발전시키겠다”고 전했다.

/전북=김양근 기자(root@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남원시, 매주 금토일 밤엔 낭만에 취한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