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국방부-대전시, 민·군 상생발전 방안 모색 위한 업무협약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대전 자운대 공간 재창조 사업 추진

[아이뉴스24 박희석 기자] 신원식 국방부장관과 이장우 대전시장은 10일 대전 자운대에서 민·군 상생발전 방안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국방부에 따르면 양 기관은 지난해부터 군과 대전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상호 긴밀한 협력이 필요함을 공감하고 올해 2월부터 업무협약 세부내용에 대한 협의를 진행해왔다.

양 기관은 현재 자운대에 위치한 군부대의 임무수행 여건·정주환경 개선과 지역경제 활성화가 필요하다는데 공감대를 형성했고 민·군 상생발전 방안을 마련하고 협력사항에 합의했다.

신원식 국방부 장관(왼쪽)과 이장우(오른쪽)  대전시장이 10일 대전 자운대에서 민·군 상생발전 방안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신원식 국방부 장관(왼쪽)과 이장우(오른쪽) 대전시장이 10일 대전 자운대에서 민·군 상생발전 방안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대전시]

우선 양 기관은 자운대 공간 재창조 사업을 통해 지역발전을 도모하고 도심과 어울리는 군부대 위주로 재배치하되 양 기관의 계획을 유기적으로 연계해 군의 임무수행 여건·정주환경이 개선되도록 민·군 상생발전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또한 자운대 공간 재창조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양 기관이 참여하는 민·군 상생협의회를 운영하기로 했다.

신원식 국방부 장관은 “이번 협약은 대구에 이어 두번째로 진행하는 민·군상생 프로젝트의 성패를 좌우하는 첫 단추”라며 “앞으로도 국방부는 국민의 입장에서 민·군 상생협력을 적극 추진해 지역사회와 군이 함께 발전하는 모델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자운대 공간 재창조 사업 추진으로 군의 임무수행 여건 개선과 안보역량을 강화하고 유휴부지에는 대전 동북권의 핵심 신성장 거점을 조성해 민·군이 상생발전하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전=박희석 기자(news26@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국방부-대전시, 민·군 상생발전 방안 모색 위한 업무협약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