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진안군, 민선8기 후반기 조직개편 추진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에너지, 중대재해, 유수관리 등 3개팀 신설…정원은 650명 동결

[아이뉴스24 박종수 기자] 전북자치도 진안군은 10일 민선8기 후반기를 맞아 조직개편에 나선다고 밝혔다.

주요 개편안은 미래진안을 이끌어갈 신성장동력인 양수발전TF팀을 에너지팀으로 정식 직제화하고,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중대재해팀, 그리고 광역상수도 공급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상수도 누수방지를 전문으로 하는 유수관리팀의 신설이다.

진안군 청사  [사진=진안군]
진안군 청사 [사진=진안군]

또, 진안의 미래가 농촌과 산촌에 있다는 기조 아래 ‘산림’의 중요성을 강조해 농촌경제국의 명칭을 농산촌미래국으로 변경하고 산림과의 직제순서도 상향 조정했다.

세부적으로는 여성가족과를 가족행복과로, 주거복지팀을 주거환경팀, 문화재팀을 국가유산팀, 지역경제팀을 민생경제팀, 투자유치팀을 기업지원팀, 재해대책팀을 자연재난팀, 의료관리팀을 의약관리팀으로 명칭을 변경한다.

효율적인 조직 운영을 위해 농촌활력과 마을공동체팀과 귀농귀촌팀은 마을공동체팀으로, 관광과 지질공원팀과 마이산관리팀은 지질공원팀으로, 진안읍 복지행정팀과 맞춤형복지팀은 맞춤형복지팀으로, 인구 1,500명 미만인 면의 총무팀과 민원팀은 총무민원팀으로 통합한다.

더불어 유사한 업무를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인구활력팀이 기획홍보실에서 행정지원과로, 어르신복지팀이 가족행복과에서 사회복지과로, 교육지원팀이 행정지원과에서 가족행복과로 업무 이관하게 된다.

정원은 650명으로 동결해 증원 없이 인력 및 기능을 재배치함으로써 기능 쇠퇴 분야에서 감축한 인력을 사회복지과, 농업정책과, 농촌활력과, 상하수도과에 활용해 변화하는 행정환경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전춘성 진안군수는 “이번 개편은 해당 조직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조직 구성원들이 스스로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한 개편안으로, 조직을 보다 바람직한 방향으로 변화시켜‘고원도시 진안’으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전북=박종수 기자(bells@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진안군, 민선8기 후반기 조직개편 추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