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GS건설, 서울시교육청과 '돌봄교실사업' 맞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연간 4개교 돌봄교실 리모델링 시공·재원 지원

[아이뉴스24 이수현 기자] GS건설이 서울시교육청과 손잡고 저소득층과 맞벌이 가정을 위한 방과 후 돌봄교실 조성사업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10일 '즐거운 돌봄교실' 협약식에 앞서 GS건설 허윤홍 대표(사진 오른쪽)과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사진 왼쪽)이 담소를 나누고 있다. [사진=GS건설]
10일 '즐거운 돌봄교실' 협약식에 앞서 GS건설 허윤홍 대표(사진 오른쪽)과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사진 왼쪽)이 담소를 나누고 있다. [사진=GS건설]

GS건설에 따르면 이날 허윤홍 GS건설 대표와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신정원 초록우산 사회공헌협력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교육청에서 'GS건설 즐거운 돌봄교실' 협약식이 열렸다.

돌봄교실은 초등학교 교실 별도 공간에서 돌봄전담사가 방과 후부터 아동을 돌보는 제도로, 학교의 보육과 교육의 기능을 확대해 소외계층과 보호 학생의 돌봄을 지원하고 정규수업 이후 편안한 환경에서 맞춤식 과제 지도와 특기 적성 수업으로 학생들의 소질과 재능을 찾고 정서 발달을 도모하기 위해 만들어진 사업이자 정부 정책 과제다.

GS건설은 '즐거운 돌봄교실' 사업에서 리모델링에 필요한 재원을 지원하고 시공을 담당한다. 기존 교실의 여유공간을 독서활동, 미술교실 등 다양한 방과 후 수업이 가능한 다목적 공간으로 재단장해 제공한다.

GS건설은 지난해부터 남촌재단과 함께 서울시교육청과 초록우산이 주관하는 돌봄교실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은평구 수색초등학교에 1호점을 완공했고 지난 3월 중랑구 면남초등학교에 2호점을 완공했다. 이에 더해 이번 협약식 체결과 함께 올해는 전년대비 2배의 예산을 확충해 연간 총 4개교의 돌봄교실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GS건설 관계자는 "ESG 시대의 사회공헌활동은 지역사회 구성원들과 함께 기업이 가진 자원을 공유하고 생활이 어려운 미래세대의 자립에도 힘써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며 "향후 GS건설은 다양하고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ESG 선도 기업으로써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현 기자(jwdo95@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GS건설, 서울시교육청과 '돌봄교실사업' 맞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