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사원증으로 이웃사랑 실천"…LG전자, 주요 사업장에 '기부 키오스크' 설치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직원들 뜻 모아 운영 제안…하이프라자 등 자회사 임직원 지역사회 봉사도 확대

[아이뉴스24 권용삼 기자] LG전자는 일상에서 기부문화를 확산하고, 임직원의 쉽고 편한 나눔 활동 실천을 지원하기 위해 여의도 LG트윈타워를 비롯해 평택 사업장, 창원1·2 사업장 등에서 '기부 키오스크'를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LG이노텍 직원들이 '이노 보이스'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LG이노텍 직원들이 '이노 보이스'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전자]

'기부 키오스크'는 디지털 기부 모금함으로, 임직원이 사원증을 키오스크에 접촉하는 것만으로 손쉽게 기부할 수 있다. 키오스크 화면에는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들의 사연과 사용 계획 등이 안내된다. 임직원은 위기가정, 결식아동, 부상을 입은 소방관 등 기부 대상자를 확인하고 횟수에 제한 없이 1000원부터 5만원까지 기부할 수 있다. 향후 LG전자는 '기부 키오스크'를 전 사업장으로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이번 '기부 키오스크' 운영은 LG전자노동조합과 사무직 구성원의 자발적 대의기구인 주니어보드(JB)가 함께 뜻을 모아 운영을 제안했다. LG전자는 직원들의 의견을 지원하기로 하면서 'LG키오스크'를 활용해 '기부 키오스크'를 직접 제작했다.

LG전자 주니어보드 손명수 책임은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고 싶거나 기부처를 찾는데 번거로움을 느꼈던 임직원들이 '기부 키오스크'로 쉽고 편리하게 기부할 수 있게 됐다"며 "'기부 키오스크'로 이웃들에게 조금이라도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외에 LG전자는 지난 2011년부터 14년째 '기부 메뉴' 식단으로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 '기부 메뉴' 식단은 국내 전 사업장 사내 식당에서 짝수달 두 번째 수요일마다 제공하는 원가를 낮춘 식단으로, 임직원이 식단을 선택할 때마다 500원씩 적립해 봉사활동에 활용한다. 지난해까지 누적 참여자는 67만명을 넘었고, 적립금은 약 3억원에 달한다. 적립금은 장애 아동·청소년을 위한 어린이날 선물과 저소득 가정을 위한 명절 선물 제공 등에 쓰인다.

한편 고객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일하는 LG전자 고객접점의 자회사 임직원들도 각자의 재능과 회사의 인프라를 활용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먼저 LG전자 베스트샵을 운영하는 하이프라자 임직원들은 지난달 23일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등촌4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지역 어르신을 위한 무료 급식 배식, 도시락 배달, 설거지 봉사 등을 진행했다. 하이프라자는 65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와 중증 장애인 등 총 100세대에 생필품도 지원했다.

또 LG전자 시스템 에어컨 서비스 유지·보수를 담당하는 하이엠솔루텍 임직원들은 더위와 호흡기 질환에 취약한 어르신 및 장애 아동 시설에 설치된 시스템 에어컨을 세척·점검하는 '사랑나눔 캠페인' 봉사활동을 5년째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 10일에는 서울시 동작구에 있는 사당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

/권용삼 기자(dragonbuy@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사원증으로 이웃사랑 실천"…LG전자, 주요 사업장에 '기부 키오스크' 설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