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이랜드리테일, 日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와 협력…"사회문제 해결에 기여"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사회적경제기업이라는 공동 목표로 소셜 비즈니스 가치 실천

[아이뉴스24 구서윤 기자] 이랜드리테일은 전 세계에서 소셜 비즈니스를 전개하는 일본 보더리스 그룹의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BLF)'와 다양한 협력 사업을 펼치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뉴코아아울렛 강남점 일본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 팝업 매장 모습. [사진=이랜드리테일]
뉴코아아울렛 강남점 일본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 팝업 매장 모습. [사진=이랜드리테일]

협력 첫 단계로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는 지난 3월 NC 수원터미널점 '신사 복합관'에 국내 최초로 문을 열고 국제 사회적 기여를 창출하는 가죽 비즈니스를 통한 사업 협력을 시작했다.

지난달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의 사이토 마사유키 대표 및 임직원은 이랜드리테일이 운영하는 뉴코아아울렛 강남점과 NC강서점을 직접 방문했다. 이랜드리테일에서는 패션 법인 이랜드글로벌의 정환욱 대표가 직원들과 함께 응대했다.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는 현재 가죽 사업을 통해 방글라데시 빈곤 문제 해결에 임하고 있다. 일할 수 없던 사람들이 가죽 장인으로 성장하도록 활동을 지원하며, 국적 및 소속 등에 관계없이 지식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교육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이랜드리테일 역시 이랜드글로벌 방글라데시 지사에서 현지인 채용으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사회적 활동을 펼치고 있다. 양사는 사회적경제기업이라는 공동 기치 아래 협력을 통해 소셜 비즈니스 가치를 실천하기로 했다.

한편,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를 전개하는 일본 보더리스 그룹은 2007년 3월 '소셜 비즈니스를 통해 세상을 바꾼다'는 목표 아래 다양한 사회적 기업가를 위한 플랫폼 기업으로 설립됐다. 설립 당시 '함께 빵을 나누는 동반자' 의미를 담고 있는 '보더리스 캄파니오'를 정식 명칭으로 정했다.

전 세계 13개국에서 현재 가죽, 허브티, 크라우드 펀딩, 사회 경영대학 사업 등 48개 분야의 사업을 운영하며, 기업가들과 함께 빈곤, 인권, 취업 지원, 육아&가족, 기후 변화 등의 10개 분야에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일본 보더리스 그룹이 소셜 기업으로서 비즈니스를 통해 사회의 다양한 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역할에 깊이 공감한다"며 "앞으로 이랜드리테일은 사회적경제기업과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좋은 사례를 만들며 다양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구서윤 기자(yuni2514@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이랜드리테일, 日 비즈니스 레더 팩토리와 협력…"사회문제 해결에 기여"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