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위메이드, '미르M' 연내 서비스 종료…중국 진출은 계획대로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미르M 글로벌 버전 서비스는 논의 중

[아이뉴스24 정진성 기자] 위메이드가 자사 모바일 MMORPG '미르M'의 서비스를 연내 종료한다.

16일 미르M 운영진은 "최근 미르M의 향후 개발 및 서비스에 대한 심도 깊은 고민과 논의를 거듭하였으나, 현재 상황과 여력으로는 안정적인 서비스나 즐거움을 드릴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이어나가기는 어렵다는 결론에 도달하게 됐다"고 공지했다.

위메이드가 '미르M'의 서비스를 연내 중단한다. [사진=미르M 공식 홈페이지]
위메이드가 '미르M'의 서비스를 연내 중단한다. [사진=미르M 공식 홈페이지]

그러면서 "그동안 미르M을 즐겨오신 용사님(이용자)들께는 죄송하게도 미르M의 서비스에 대한 마무리를 하나씩 준비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위메이드는 16일 업데이트를 끝으로 미르M의 새로운 콘텐츠와 시스템 업데이트를 중단한다. 서비스 종료는 연말로 예정됐으며, 위메이드는 서비스 종료 전까지 현재의 서버 운영 등은 그대로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미르M'은 위메이드가 '미르' IP(지식재산권)을 통해 2022년 6월 23일 국내에 출시한 모바일 MMORPG다. 위메이드는 지난해 1월 글로벌 버전을 선보인 데 이어 중국 판호를 받아 중국 시장 진출을 준비 중이었다.

이번 서비스 중단은 '미르M'의 중국 진출과는 무관한 것으로 전해졌으며, 현재 서비스 중인 '미르M' 글로벌 버전의 경우 논의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진성 기자(js4210@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위메이드, '미르M' 연내 서비스 종료…중국 진출은 계획대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