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부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시민강좌 정책토론회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정예진 기자] 부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가 센터 개소 22주년을 기념해 오는 17일 부산광역시청 국제회의장에서 강좌와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강좌는 이상규 춘천성심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맡아 ‘아픈 음주, 건강한 음주’를 주제로 강연한다.

정택토론은 양수진 국립정신건강센터 정신건강사업과장, 이계성 한국중독관리센터협회장이 각각 국가 정책방향과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활용방안에 대해 발표하고, 김창훈 부산대학교병원 공공의료사업실장과 토론한다.

부산중독관리통합센터 개소 22주년 정책토론회 포스터. [사진=부산광역시]
부산중독관리통합센터 개소 22주년 정책토론회 포스터. [사진=부산광역시]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세미나에 참석할 수 있다.

시는 알코올 등 중독자 치료와 재활서비스를 위한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를 서구, 사상구, 해운대구 등 3곳에서 운영하고 있다.

이들 센터는 중독질환자 등록·사례관리, 재활프로그램 운영, 가족 지원사업, 중독 관련 교육·홍보사업 등을 하고 있다.

부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지난 2002년 3월 음주문화연구센터로 시작해 노숙자, 영구임대아파트 주민 등 취약계층 대상 알코올 사례관리와 알코올·마약·도박·인터넷 등 4대 중독 분야 유관기관과 협업해 지역사회 내 중독문제 예방에 노력해 오고 있다.

/부산=정예진 기자(yejin0311@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시민강좌 정책토론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