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황우여 "값진 희생으로 만든 오월 정신, 가슴 깊이 새기겠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5·18 단체 간담회, 비대위 첫 일정으로
"대한민국의 소중한 역사고 우리 자산"

국민의힘 황우여 비상대책위원장과 추경호 원내대표, 정점식 정책위의장 등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앞서 주요 당직자 임명장 수여식을 갖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국민의힘 황우여 비상대책위원장과 추경호 원내대표, 정점식 정책위의장 등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앞서 주요 당직자 임명장 수여식을 갖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아이뉴스24 유범열 기자] 황우여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을 이틀 앞둔 16일 "지금과 같이 값진 희생으로 만든 자유민주주의와 오월정신을 지키고 발전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황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오전 예정된 5·18 민주화운동 공법 3단체 간담회를 두고 "지도부 구성 후 외부 단체와 함께하는 첫 일정"이라고 의미를 두며 이같이 말했다.

아울러 "이 땅의 자유와 정의, 인권, 민주주의를 지킨 정신은 대한민국의 소중한 역사고 우리 자산"이라며 "오늘날 우리가 인류의 보편적 가치를 누리면서 사는 것은 44년 전 민주 영령의 숭고한 희생이 있어서다. 오월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겠다"고 역설했다.

황 비대위원장은 또 이날 정점식 정책위의장, 성일종 사무총장, 곽규택·김민전 수석대변인 등 주요 당직자들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그는 수여 직후 "보수의 가치는 유능함에서 나온다"며 "일하는 비대위를 만들자고 약속한 만큼, 지체없이 효율적으로 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축하를 드린다고 하기에는 너무 힘든 일을 부탁드려 송구스런 마음이다. 애써주길 바란다"라며 "이를 기반으로 우리가 재도약해, 국민들께 '맘에 든다. 괜찮다'하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국민의힘이 되도록 거듭 약속드린다"고 했다.

그는 또 "완성도 높은 결실물을 냄으로서 국민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상대 민주당도 존중하면서, 어디까지나 한마음으로 오로지 국익과 국민을 위해 일하는 국회가 될 수 있으면 한다"고도 덧붙였다.

/유범열 기자(heat@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황우여 "값진 희생으로 만든 오월 정신, 가슴 깊이 새기겠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