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군산의료원, 급성기 의료시설 확충한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필수의료시설·감염병 전담병동 확충 공사도 진행

[아이뉴스24 김양근 기자] 전북자치도 군산의료원이 급성기 진료시설(지역응급의료센터, 수술실, 급성기 입원 병동 84병상) 증축과 필수의료시설(중환자실 20병상, 감염분만수술 1실) 및 감염병 전담병동(7병상)이 확충 공사를 추진한다.

이번 공사는 연면적 9,354㎡에 지하 1층 ~ 지상 6층 규모로서 총 사업비 370억원(국비 185억원, 도비 185억원)을 투입, 올해 10월 준공과 12월 사용승인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군산의료원의 급성기 진료시설 증축 조감도  [사진=군산시 ]
군산의료원의 급성기 진료시설 증축 조감도 [사진=군산시 ]

군산의료원 확충 사업을 통해 응급의료센터 내 감염방지를 위한 감염격리실, 환자 분류소 확충과 그 밖에 환자 관찰실을 중심으로 다양한 지원시설이 제공될 예정이다.

특히 수술실은 향후 확장성과 수술장 내 감염 예방을 위한 청결 및 동선 분리 등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감염환자 이동경로 분리를 위해 전용 엘리베이터도 별도로 공사할 계획이다.

또 코로나19 유행에 따른 지역거점공공병원으로 감염병전담병원 역할을 수행하느라 생겼던 지역 내 필수의료서비스 제공 공백 장기화 우려도 해소하기 위해 감염병 전담병동(7병상) 확충 사업도 함께 추진 중이다.

군산의료원은 시설 증축과 병동 확충을 통해 향후 지역 내 신종 ・ 재출현 감염병 발병 대응 시 지역 내 유일한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선도적 역할 수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감염병 대응 시설 확충으로 감염병전담병원 역할 수행에 따른 지역 내 급성기 의료서비스 공백 발생 등도 최소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조준필 원장은 “본 사업을 완료함으로써 생명 및 건강과 직결된 필수의료서비스 제공을 통해 의료서비스의 지역 간 불균형을 해소하고 지역 내 포괄적 보건의료서비스 제공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공공보건의료지원기반(시설 ・ 장비 현대화) 확충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전북=김양근 기자(root@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군산의료원, 급성기 의료시설 확충한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