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롯데GRS, 1분기 컨세션 사업 매출 전년比 23% 증가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공항시설 내 식음사업장 성장세 두드러져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롯데GRS는 올해 1분기 컨세션 사업 누적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약 23%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롯데GRS의 식음 사업장 위탁 사업의 일환인 컨세션 사업은 다중이용시설의 식음사업장 운영권 획득 사업으로 현재 병원, 공항, 테마파크 등 다양한 영역의 18개의 사이트를 운영 중이다.

롯데GRS 식음사업장. [사진=롯데GRS]
롯데GRS 식음사업장. [사진=롯데GRS]

특히 코로나19 엔데믹으로 인한 국내외 여행객의 증가로 인한 공항 시설 내 식음 사업장 사업의 1분기 누계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약 45% 늘었다. 이 중 국제선 이용객이 높은 인천공항과 김해공항의 컨세션 매장은 전년대비 각각 60%, 57% 성장세를 보이며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

회사 측은 공항 컨세션 사업 매출 규모가 더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입찰에 성공한 인천국제공항 식음료 FB2 사업권 획득 이전의 성과로 향후 사업권 내 식음 사업장 운영 시 기존 33개 사업장에서 16개 늘어난 49개 사업장을 운영하게 됐기 때문이다.

아울러 올해 4월부터 일부 매장 운영을 점진적으로 개시하며, 푸드코트 4개 사업장 중 제2터미널 내 푸드코트 1개소 개시를 올해 7월 앞두고 있다. 2025년 내 전 푸드코트 매장 운영을 오픈할 계획이다.

또 2028년 개관 예정인 중부고속도로 하남드림휴게소 운영 시 롯데GRS 컨세션 사업의 매출 점유 확대가 기대되는 상황이다.

롯데GRS 관계자는 "식음사업장 위탁 운영 사업인 컨세션 사업은 고객 접점 영역의 매장 사업뿐만 아니라 대규모 집객 시설 내 외식 사업 운영으로 다양한 외식 브랜드를 양성할 수 있는 주요 사업 영역"이라며 "향후 휴게소 운영 등 컨세션 사업장 운영의 포트폴리오 다양화를 바탕으로 사업 운영 구역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다윗 기자(david@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롯데GRS, 1분기 컨세션 사업 매출 전년比 23% 증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