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내 일자리는 어디”…용인특례시, 올해 첫 일자리박람회 300명 채용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22일 용인미르스타디움 2층 데크 광장서
반도체·물류·생산·서비스 등 52개사 참여

[아이뉴스24 정재수 기자] 경기 용인특례시는 오는 22일 처인구 삼가동 용인미르스타디움 2층 데크 광장에서 올해 첫 일자리박람회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박람회에서는 반도체 공정 품질관리를 비롯해 물류, 생산‧제조, 서비스, 요양보호사, 간호 보조 등 52개사가 참여해 30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반도체 생산·제조기업 ㈜에프앤에스와 주식회사 알씨테크, 주식회사 애플트리 등은 반도체 장비 제조 생산직 인재를 찾는다.

전자축전기 제조업체인 삼화콘덴서공업㈜은 영업기획, 공정기술설계, 설비부품 관리, 기술영업 등 다양한 직군의 인재를 채용할 계획이다.

용인특례시 일자리박람회 홍보 포스터. [사진=용인특례시]
용인특례시 일자리박람회 홍보 포스터. [사진=용인특례시]

주식회사 면누리, ㈜엔테프디 등 12사는 키오스크를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면접을 본다.

참여를 원하는 구직자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지참해 행사 당일 현장을 방문해 면접을 볼 수 있다. 행사는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열린다.

청년 구직자를 위한 ‘직무멘토링관’도 마련된다.

경영지원·인사, 공기업, 마케팅·홍보, 반도체·전자, 엔터테인먼트, 금융(은행·보험), 방송·미디어, SW개발·기획·핀테크 등 8개 분야의 전·현직 전문가들이 참여해 소그룹 특강형식으로 직무별 취업 준비를 돕는다.

용인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네일아트와 바리스타, 정리수납 직업체험관을 운영하고 퍼스널 이미지 메이킹과 이력서 사진 촬영 부스도 마련한다.

자세한 사항은 용인시 일자리센터(031-289-2262~9)로 문의하면 된다.

남상미 시 일자리정책과장은 “반도체를 비롯한 첨단산업부터 물류, 생산, 서비스직까지 다양한 분야 일자리를 한 자리에서 알아보고 면접까지 볼 수 있도록 일자리박람회를 마련했다”며 “취업을 준비하는 시민들이 많이 참여해 새 출발의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용인=정재수 기자(jjs3885@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내 일자리는 어디”…용인특례시, 올해 첫 일자리박람회 300명 채용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