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영동군, 영동역~힐링관광지 일대 경관 개선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문체부 ‘국제행사도시 공공디자인’ 공모 선정

[아이뉴스24 임양규 기자] 충북 영동군이 '소리의 도시 영동, 공공디자인으로 울림을 만들다'를 주제로 38억원을 들여 영동역~힐링관광지 일대 경관을 개선한다.

영동군은 문화체육관광부의 ‘2024 국제행사 개최도시 공공디자인’ 지원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며 15일 이같이 밝혔다.

영동군 공공디자인 혁신사업 3대 전략 6개 실천과제. [사진=영동군]
영동군 공공디자인 혁신사업 3대 전략 6개 실천과제. [사진=영동군]

영동역~힐링관광지 일대 경관 개선 주요 사업은 △국악 문화의 상징 및 장소성을 강화하는 '소리 만남 진입관문' △다양한 세대가 국악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소리색 브리지' △미디어 파사드를 활용한 '소리 빛 특화거리' △행사장 방문객의 안전한 접근을 유도하는 유니버설 디자인 환경 조성 등이다.

최윤규 건축팀장은 "공공디자인사업은 영동의 매력을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성공적인 영동세계국악엑스포 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동=임양규 기자(yang9@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영동군, 영동역~힐링관광지 일대 경관 개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