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경북문화관광공사, 부산 거점 필리핀 관광객 유치 위한 팸투어 진행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김남일, 이하 공사)는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필리핀 아웃바운드 여행사 12곳을 대상으로 안동, 경주, 포항의 대표 관광상품을 소개하는 팸투어를 진행했다.

공사와 한국관광공사, 부산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진행한 이번 팸투어는 지방공항 노선을 보유한 부산 지역을 거점으로 필리핀 관광객의 경북 관광 수요를 확보하기 위해 기획됐다.

팸투어단이 경주엑스포대공원을 방문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팸투어단이 경주엑스포대공원을 방문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지난 '필리핀 Travel Tour Expo 2024'의 후속조치로 시행된 필리핀 아웃바운드 여행사 초청 팸투어에서 인기를 모았던 경북의 K-드라마촬영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야간관광을 테마로 진행했다.

Rakso Travel, Skyland Travel and Tours 등 경북 상품 개발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필리핀 대형 아웃바운드 여행사 12곳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미스터 선샤인' 드라마 방영 후 안동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한 안동의 만휴정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안동 하회마을, 유교문화를 테마로한 안동 유교랜드, 경주 불국사를 차례로 방문해 ‘Korea in Korea’라는 테마에 부합하는 역사관광자원을 체험했다.

팸투어단이 안동 유교랜드를 방문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팸투어단이 안동 유교랜드를 방문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또한, 경주엑스포대공원과 경북의 대표적인 야경명소인 경주 월정교와 동궁과 월지를 방문해 경북의 아름다운 밤을 즐기는 시간도 가졌다.

김남일 사장은 "부산은 필리핀 발 지방공항 노선을 유일하게 보유한 도시로 이를 활용해 경상북도와 연계한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보다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경상북도를 찾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경북문화관광공사, 부산 거점 필리핀 관광객 유치 위한 팸투어 진행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