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 ETF' 순자산 2000억 돌파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국내 상장 해외 레버리지·인버스형 ETF 순자산 1위

[아이뉴스24 황태규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 순자산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 순자산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 순자산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3일 기준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의 순자산은 2044억원이다. 2022년 4월 상장 이래 2년 만에 국내 상장된 해외 레버리지·인버스형 ETF 21종 중 순자산 1위에 등극했다.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는 미국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를 추종하는 레버리지 ETF다. 엔비디아, AMD, 퀄컴 등 글로벌 주요 비메모리 반도체 기업 30종목으로 구성된 해당 지수는 글로벌 반도체 산업을 대표한다. 'ChatGPT' 등 인공지능(AI) 열풍에 힘입어 엔비디아를 중심으로 글로벌 비메모리 반도체 기업들의 주가가 고공행진을 이어가는데다 마이크론을 비롯한 메모리 반도체 기업들 역시 견조한 실적을 발표하고 있다.

이에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합성) ETF에 대한 매수세도 강화되고 있다. 3일 기준 연초 이후 해당 ETF 수익률은 40.8%를 기록했다. 지난해의 경우 해당 ETF는 연간 수익률 171.2%로 국내 상장된 전체 ETF 중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종민 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ETF운용본부 매니저는 "올해는 생성형 AI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으로 보여 AI 기술의 두뇌 역할을 담당하는 반도체 산업 또한 더욱 성장세가 가팔라질 것으로 전망한다"며 "일반적으로 국내 주식 위주의 레버리지형 상품은 단기 트레이딩 성격의 자산으로 인식 되는 경우가 많지만 미국 필라델피아반도체 지수와 같이 장기 성장성을 바탕으로 꾸준히 우상향을 그리는 경우 장기 투자로도 성공적인 전략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황태규 기자(dumpling@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TIGER 미국필라델피아반도체레버리지 ETF' 순자산 2000억 돌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