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 숨진 채 발견…유족은 '직장 내 괴롭힘' 주장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김동현 기자] 3년 차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유족이 직장 내 괴롭힘을 주장했다.

4일 경기 의정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2일 오전 10시 20분쯤 경기도 의정부시 신곡동 한 아파트 화단에서 30대 여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3년 차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의정부시청사 전경. [사진=의정부시]
3년 차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의정부시청사 전경. [사진=의정부시]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의정부시청 소속 7급 공무원으로 전날 휴가를 낸 것으로 파악됐으며, 현장에선 타살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 유족 측은 A씨가 직장 내 괴롭힘으로 극단적 선택을 했다고 주장 중이다.

이들은 "A씨 핸드폰에서 집단 따돌림을 암시하는 여러 내용이 발견됐다"며 의정부시에 진상규명을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3년 차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본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3년 차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본 기사와 무관한 이미지.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의정부시 관계자는 "유족이 진상 규명을 요구함에 따라 김동근 의정부시장이 시민소통담당관에게 사건 경위 파악을 지시한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A씨의 장례 절차가 끝나는 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동현 기자(rlaehd3657@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의정부시청 7급 공무원, 숨진 채 발견…유족은 '직장 내 괴롭힘' 주장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