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유채꽃과 벚꽃이 전하는 화려한 봄소식, 포항서 만나요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 포항 호미곶에 봄향기를 머금은 유채꽃이 장관을 이루고 있다.

3일 포항시에 따르면 4월 초 현재 호미곶의 호미반도 경관농업단지는 유채꽃이 활짝 펴 절정을 이루고 있으며, 4월 중순까지는 만개한 유채꽃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호미곶 유채꽃 단지 전경. [사진=포항시청]
호미곶 유채꽃 단지 전경. [사진=포항시청]

호미곶 유채꽃 단지는 바다를 배경으로 펼쳐진 10만 평 이상의 넓은 유채꽃밭으로 인기를 얻으며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으며, 곳곳에 포토존이 설치돼 있어 추억을 남길 수 있다.

포항 지역 곳곳의 벚꽃 명소들도 활짝 핀 연분홍 벚꽃들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포항 벚꽃 명소로는 포항 철길숲, 효곡동 영일대 연못, 창포동 마장지, 오어사 진입로, 청송대 둘레길, 환호공원, 영일대해수욕장 등이 있으며, 지난달 말부터 개화를 시작한 벚꽃은 오는 주말 경 절정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호미곶 유채꽃밭과 포항시 마스코트 연오세오. [사진=포항시청]
호미곶 유채꽃밭과 포항시 마스코트 연오세오. [사진=포항시청]

한편 지난 3월 포항시와 야놀자가 함께 진행한 '벚꽃 여행은 포항으로!' 숙박이벤트는 닷새 만에 3400장의 쿠폰이 소진되는 등 봄 시즌 관광객들의 포항 여행 수요를 실감케 했다.

또한 시는 지난 1일부터 유채꽃 명소인 호미곶 등이 포함된 포항 시티투어버스의 운영을 재개했으며, 포항 현지의 베테랑 관광 드라이버와 함께 원하는 코스를 편하게 여행할 수 있는 관광택시도 운영하는 등 봄철 관광객 유치에 노력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의 다양한 명소에 봄꽃들이 만발한 만큼 많은 관광객들이 포항을 찾아 추억을 만들고 돌아가길 바란다"며 "적극적인 홍보 마케팅을 통해 관광 도시로서의 포항의 매력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일대 해수욕장 벚꽃. [사진=포항시청]
영일대 해수욕장 벚꽃. [사진=포항시청]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유채꽃과 벚꽃이 전하는 화려한 봄소식, 포항서 만나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