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4일부터 '깜깜이 기간'…여론조사 공표 금지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4~10일 오후 6시까지 금지
3일까지 조사한 결과는 가능

[아이뉴스24 최란 기자] 4.10 총선 6일 전인 4일부터 선거 관련 여론조사 결과 공표 금지되는, 이른바 '깜깜이, 블랙아웃 기간'이 시작된다.

제22대 총선을 일주일 앞둔 3일 오후 광주 서구선거관리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선관위 직원들이 비례대표후보 투표용지 검수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22대 총선을 일주일 앞둔 3일 오후 광주 서구선거관리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선관위 직원들이 비례대표후보 투표용지 검수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의 선거일 6일 전인 4일부터 선거일인 10일 오후 6시까지 선거에 관해 관련한 정당 지지도나 당선인을 예상하게 하는 여론조사 결과를 공표하거나 인용해 보도할 수 없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선거일에 임박해 발표되는 여론조사 결과가 선거에 영향을 미칠 수 있고, 불공정하거나 부정확한 여론조사가 공표돼 선거의 공정성을 해치는 경우 이를 반박하고 시정하기 어려운 점을 고려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선거 여론조사 결과 공표금지 기간 전 공표된 결과를 인용하거나, 금지 기간 전에 조사한 것임을 명시해 그 결과를 공표하거나 보도하는 건 가능하다.

선관위에 따르면 이번 총선 선거 여론조사 관련 위반 행위에 대한 조치 건은 이날 기준 총 105건으로 고발 25건, 과태료 4건(총 4000만원), 경고 등 76건이다.

공직선거법 제108조(여론조사의 결과공표금지 등)에 따르면 선거일 전 6일부터 선거일의 투표 마감 시간까지 선거에 관해 정당에 대한 지지도나 당선인을 예상하게 하는 여론조사(모의 투표나 인기투표에 의한 경우 포함)의 경위와 그 결과를 공표하거나 인용하여 보도할 수 없다.

/최란 기자(ran@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4일부터 '깜깜이 기간'…여론조사 공표 금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