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충북교육청, 안전한 일터 만든다…산업재해 예방 총력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안영록 기자] 충북교육청은 ‘2024년 산업재해 예방 및 안전보건 관리 시행계획’을 수립·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시행계획은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 조성과 지속가능한 공감동행 교육을 목표로 △산업재해 원인분석 및 재발방지 대책 △안전보건관리체제 확립 △근로자 안전·보건 관리 △산업재해 예방활동 추진 등 4개 분야, 17개 세부추진 과제로 이뤄졌다.

기존 산업재해 발생 시 각급 기관(학교)에서 작성·제출하던 산업재해조사표를 도교육청 산업재해예방지원센터에서 직접 조사 후 작성해 고용노동부로 제출한다.

충북교육청 전경. [사진=아이뉴스24 DB]
충북교육청 전경. [사진=아이뉴스24 DB]

각급 기관에서 정기적으로 하는 위험성 평가와 근골격계부담작업 유해요인조사를 외부기관 용역과 도교육청 자체 컨설팅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바꾼다.

근로자들의 근골격계질환 예방과 건강관리를 위해 물리치료사와 산업보건의가 직접 희망기관을 방문하는 건강지킴이와 건강상담을 확대한다.

각급 기관의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컨설팅을 운영해 수요자 중심 현장 지원을 강화한다.

앞서 지난 3월 1일 충북교육청은 조직개편을 통해 산업재해예방지원센터를 개설했다.

배상근 노사정책과장은 “앞으로도 산업재해 없는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현장 지원을 강화하고, 안전문화가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안영록 기자(rogiya@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충북교육청, 안전한 일터 만든다…산업재해 예방 총력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