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대전중구, 임신사전건강검진·냉동난자 보조생식술 지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건강한 임신과 출산 위해 이달부터 시행

[아이뉴스24 박희석 기자] 대전 중구는 '임신 사전건강관리 및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은 임신을 희망하는 예비부부(사실혼, 예비부부 포함)를 대상으로 여성은 난소기능검사(AMH)와 부인과 초음파(난소, 자궁 등) 검사비를 최대 13만원까지, 남성은 정액 검사(정자정밀형태검사)비를 최대 5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은 냉동난자를 사용해 임신·출산을 시도하는 부부를 대상으로 부부당 최대 2회, 1회당 최대 100만원의 보조생식술 비용의 일부를 지원한다.

중구 보건소 전경[사진=중구]
중구 보건소 전경[사진=중구]

중구보건소는 이외에도 임산부 대상 온라인 교육, 난임부부·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 엽산·철분제 지원 등 저출생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또 출산 친화적 분위기 조성을 위해 중구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임산부 선물꾸러미와 애착인형키트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를 연중 진행할 계획이다.

이경숙 보건소장은 "저출생 시대에 소중한 생명과 임산부의 건강한 출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과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구 보건소 홈페이지 또는 보건소 임산부실로 문의하면 된다.

/대전=박희석 기자(news26@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대전중구, 임신사전건강검진·냉동난자 보조생식술 지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