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K화장품 수출, 1~3월 23억달러 “동기간 역대 최대치”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관세청, 전년동기대비 21.7% 증가... 올 수출 최대기록 기대

[아이뉴스24 강일 기자] 올해 1~3월 우리나라 화장품류 수출액은 전년동기대비 21.7% 증가한 23억 달러를 기록, 같은 기간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했다. 2021년 화장품류 연간 수출이 역대 최대를 기록 이후 감소세로 돌아섰으나, 지난해부터 수출 증가로 재도약세를 나타내고 있다.

3일 관세청에 따르면, 2020년 이후 코로나로 인한 마스크 착용 등에도 기초화장품 등 수요변화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인 수출이 2021년 역대 최대인 92억 달러의 실적을 달성했다.

수출액 현황-수출증감률 [제공=관세청]
수출액 현황-수출증감률 [제공=관세청]

그러나 2022년 최대 수출국 중국 시장 여건 악화로 수출이 감소했으나 2023년 반등하며 역대 2위의 실적을 기록했다.

2024년 화장품류 수출은 역대 최대실적 경신을 향한 쾌조의 출발을 보이고 있다. 올해 1~3월 수출액은 2021년 같은 기간 최대 실적을 보인 22억 3000만 달러를 넘어서 연간 최대 수출기록 돌파에 대한 기대감을 들게 하고 있다.

품목별 수출액 현황 [제공=관세청]
품목별 수출액 현황 [제공=관세청]

이는 한류와 함께 K뷰티 관심과 인기 확산으로 수출 품목과 국가 다변화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 문화에 관한 세계적 관심 속에 영화, 드라마,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알려지는 화장과 관리방법 등이 전 세계에서 유행하며 K뷰티가 글로벌 뷰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또 우리 기업의 끊임없는 노력을 통해 출시한 우수한 품질의 새롭고 다양한 제품이 글로벌 유행을 선도하며 인기를 얻고 있는 것도 한 요인이다.

수출 품목은 2024년 1~3월 수출액 기준, 스킨 로션 등 기초화장품(44.4%)과 선크림, 주름스틱 등 기타 화장품(25.1%), 페이스 파우더·립스틱 등 색조화장품(15.5%) 등이다. 국가별로 중국(26.6%) 미국(16.4%) 일본(10.5%) 등 175개국으로 수출했다.

/대전=강일 기자(ki0051@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K화장품 수출, 1~3월 23억달러 “동기간 역대 최대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