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범한퓨얼셀, 대표이사 변경… 전문 기술경영 강화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수소연료전지 전문가” 황정태 대표이사 부임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수소연료전지 제조·수소충전소 구축 전문회사 범한퓨얼셀이 최근 공시를 통해 정영식 대표이사의 사임과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을 알렸다고 3일 밝혔다.

 범한퓨얼셀이 정영식 대표이사의 사임과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을 알렸다고 3일 밝혔다.  [사진=범한퓨얼셀]
범한퓨얼셀이 정영식 대표이사의 사임과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을 알렸다고 3일 밝혔다. [사진=범한퓨얼셀]

정영식 범한그룹 회장이자 전(前) 범한퓨얼셀 대표이사는 앞서 2019년부터 약 4년 3개월간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범한그룹의 규모가 커지고 계열사가 늘어남에 따라 정 회장은 범한그룹 차원에서 계열사간의 시너지에 집중해, 세계 수소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그룹으로 성장시키기 위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황 대표이사는 서울대학교 화학공학과 학부를 졸업하고 포항공과대학교(POSTECH)에서 화학공학(연료전지 전공) 석·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GS퓨얼셀 부사장과 포스코에너지 상무 등을 역임하면서 30년 이상 연료전지 분야를 파고든 '수소연료전지 전문가'다.

범한퓨얼셀 관계자는 “범한퓨얼셀의 황정태 대표이사 신규 선임은 ‘전문 기술경영 체제’ 강화와 동시에 연구개발·기술혁신 실현을 향한 시장 기대에 부응하기 위함”이라며 “수소산업 활성화에 대비해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먼저 기술적 우위가 필요한 만큼, 선도적 연구개발을 통한 사업화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범한퓨얼셀, 대표이사 변경… 전문 기술경영 강화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