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청주시 “여성농업인 600명 특수건강검진 지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안영록 기자] 충북 청주시는 농작업 질환 예방과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여성농업인 600명을 대상으로 특수건강검진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사업’은 농작업 관련 각종 질환에 취약한 여성농업인의 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해 의료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한다. 시는 올해 초 공모를 통해 50개 지자체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사업 홍보물. [사진=청주시]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사업 홍보물. [사진=청주시]

지원 대상은 청주시 거주 짝수 연도에 출생한 51~70세(1954~1973년생) 여성농업인 중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자다.

검진 과목은 근골격계, 심혈관계, 골절·손상위험도, 폐활량, 농약중독 등 여성농업인에게 취약한 부분이다.

농작업 질병 조기 진단과 사후관리, 예방교육, 전문의 상담도 한다.

희망자는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선정되면 청주시 관할 검진의료기관인 청주효성병원에 개별적으로 예약한 뒤 검진을 받으면 된다. 검진비용 22만원은 전액 지원된다.

김상수 시 농정기획팀장은 “특수건강검진 사업은 여성농업인 유병률이 높은 농작업성 질환을 예방해 건강 복지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

/청주=안영록 기자(rogiya@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청주시 “여성농업인 600명 특수건강검진 지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