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포항시, 첫만남 이용권 확대 지원...첫째 200만원, 둘째 300만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경북 포항시는 영아를 키우는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시행되는 첫만남이용권(포인트) 지원 금액이 올해부터 최대 300만 원으로 인상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출생 순위와 관계없이 일괄적으로 200만 원씩 균등 지급하던 것에서 올해부터 첫째아 200만원, 둘째아 이상은 300만원으로 인상됐다.

경상북도 포항시청 전경. [사진=포항시청]
경상북도 포항시청 전경. [사진=포항시청]

첫만남이용권은 아동의 주민등록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 복지로 또는 정부24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주민등록상 출생일로부터 1년 이내에 신청하면 된다.

지급한 포인트는 유흥·사행·레저업종 등 지급 목적에서 벗어난 업종 외에는 전 업종에서 온라인 구매를 포함해 사용할 수 있다.

예은희 여성가족과장은 "첫만남이용권 지원 확대로 아동 양육의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신청 시기를 놓쳐서 사용하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포항시, 첫만남 이용권 확대 지원...첫째 200만원, 둘째 300만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