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위도 띠뱃놀이 "풍어와 안녕을 기원합니다"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중요무형문화재 제82-3호 위도 띠벳놀이 재현 행사

[아이뉴스24 박종수 기자] 전북자치도 부안군 위도띠뱃놀이 풍어제가 지난 12일 위도면 대리마을에서 열렸다.

중요무형문화재 제82-3호로 지정된 띠뱃놀이는 170여년 전부터 위도 주민들이 임금님 진상품인 칠산 조기가 많이 잡히는 대리마을 앞 칠산 바다에 산다는 용왕에게 만선과 행복을 적은 띠지와 오색기, 허수아비들과 어선 모양의 띠배를 제작해 바다에 띄우는 풍어제이다.

위도띠뱃놀이  [사진=부안군 ]
위도띠뱃놀이 [사진=부안군 ]

김우현 위도띠뱃놀이 보존회장은 “위도띠뱃놀이는 띠배에 모든 액을 담아 떠나보내면서 마을의 평안과 풍어를 기원하는 민족 고유의 얼과 혼이 함께하는 전통문화행사”라며 “지역주민과 위도를 찾은 관광객과 함께 어우러져 나눔과 화합의 상징이 되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위도띠뱃놀이는 지난 1978년 강원도 춘천에서 개최된 제19회 전국민속예술경연대회에서 대리마을 당제의 한 과정인 ‘띠배 보내기’로 출전해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으며 1985년 중요무형문화재로 지정됐다.

/전북=박종수 기자(bells@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위도 띠뱃놀이 "풍어와 안녕을 기원합니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