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단독] “주차장 이용 안했는데 요금결제 카톡이”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카카오 “빛 반사 등으로 번호 인식 오작동, 개선하겠다”

[아이뉴스24 정종윤 기자] 충남 천안에 사는 정모(40)씨는 최근 황당한 일을 겪었다.

카카오T 계정에 연동해 놓은 본인의 차량이 이용하지도 않은 공용주차장을 이용했다는 문자를 받은 것.

6일 정씨에 따르면 이날 오후 천안 한 상가에 주차해둔 정씨 차량이 인천 한 주차장에 출입, 이용요금이 발생한다는 카톡이 정씨에게 전달됐다.

정씨가 받은 카톡 내용 [사진=정종윤 기자]
정씨가 받은 카톡 내용 [사진=정종윤 기자]

정씨는 카톡을 확인하고 곧장 카카오T 상담센터에 문의하려 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았다.

정씨는 “카톡을 확인하고 긴급신고 전화로 몇차례 전화를 했는데 ‘통화량이 많다’며 상담사와 연결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한참을 기다린 후에야 상담사와 연락이 닿았는데 ‘결제가 되지 않았다’는 답변과 함께 본인이 이용한게 아니라면 추후에도 결제 취소가 가능하다는 원론적인 답을 내놨다”고 덧붙였다.

정씨가 당시 있던 위치 [사진=정종윤 기자]
정씨가 당시 있던 위치 [사진=정종윤 기자]

또 그는 “(제가) 만약 카톡을 제때 확인하지 않고 시간이 흘러 확인했다면 이용하지 않았다는 증거 하나하나 (제가) 증명해가며 불편함을 감수했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카카오T 관계자는 “빛 반사 등으로 번호 인식 오작동이 있던 것 같다”며 “추후에는 이런 문제가 없도록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천안=정종윤 기자(jy0070@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alert

댓글 쓰기 제목 [단독] “주차장 이용 안했는데 요금결제 카톡이”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