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중기부,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개소... 경제적 자립 지원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경남 진주서 새싹삼 재배 스마트팜 운영··· 나라장터 등 판로 지원도

[아이뉴스24 이시은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6일 경남 진주시에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경남 진주시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전경. [사진=중소벤처기업부]
경남 진주시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전경.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번에 개소한 사업장은 새싹삼을 재배하는 스마트팜으로, 총 31억원의 사업비(구축비 16억원·운영비 15억원)를 투입했다. 사업장은 진주시 발달장애인 중 연간 7명 이내 예비창업자를 선발해 운영할 계획이다.

예비창업자들은 가족과 함께 보육실에 입주해 새싹삼 재배에 대한 단계별 창업훈련 교육프로그램을 이수하게 된다. 사업장은 연간 약 160만수의 새싹삼 재배·판매가 가능해 약 3억원 내외의 매출을 기대할 수 있다.

생산된 제품은 묘삼 공급사와 수매 계약을 체결해 판매할 계획이다. 아울러 △공공판로(나라장터 및 학교장터) △농협·임협 공판장과 로컬푸드 △진주시 온라인몰 △중증장애인생산품시설 제품과 연계 등을 통해 판로 지원도 이뤄질 예정이다.

중기부는 지난 2020년부터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구축·운영 사업'을 통해 발달장애인과 가족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창업과 운영 노하우 교육을 해오고 있다. 이순배 중기부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사업장 구축 확대를 통해 장애인이 창업에서 배제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해 나갈 예정"이라며 "사업장에서 생산된 제품이 원활한 판매로 이어지도록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등을 통한 판로지원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시은 기자(isieunr@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alert

댓글 쓰기 제목 중기부, 발달장애인특화사업장 개소... 경제적 자립 지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