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산업 경제
정치 사회 문화·생활
전국 글로벌 연예·스포츠
오피니언 포토·영상 기획&시리즈
스페셜&이벤트 포럼 리포트 아이뉴스TV

수능 출제위원장 "킬러문항 배제…기본 중심으로 적정 난이도 출제"

본문 글자 크기 설정
글자크기 설정 시 다른 기사의 본문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아이뉴스24 정승필 기자]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는 초고난도 문제, 이른바 '킬러문항'을 배제한 동시에 변별력을 확보할 수 있는 적정 난이도로 출제됐다고 수능 출제위원장이 밝혔다.

수능 출제위원장인 정문성 경인교대 교수는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교육부의 사교육 경감 대책에 따라 소위 '킬러문항'을 배제했으며, 공교육 과정에서 다루는 내용만으로도 변별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정 난이도의 문항을 고르게 출제했다"고 강조했다.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용산구 용산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7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점검을 하고 있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용산구 용산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7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점검을 하고 있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정 교수는 '킬러문항'에 대해 "소위 킬러문항에서 말하는 요소들 없이 고등학교 교육과정의 범위와 수준에서 충분히 적정한 난이도를 확보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며 "교육부가 킬러문항 샘플을 통해 지적한 것처럼 너무 전문적인 지식이 담긴 지문을 사용한다거나 또는 너무 많은 변수를 넣어서 학생들이 문제풀이에 시간을 많이 쓰게 한다거나 하는 등 요소를 배제하고자 했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 "교육과정에서 핵심적이고 기본적인 내용을 중심으로 출제함으로써 고등학교 교육의 정상화에 도움이 되도록 했다. 대학 교육에 필요한 기본 개념에 대한 이해와 적용 능력, 주어진 상황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고 추리하며 분석하고 탐구하는 사고 능력을 측정할 수 있도록 출제했다"고 부연했다.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중구 이화여자외국어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20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202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시험)이 16일 전국 84개 시험지구 1,27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열린 가운데 서울 중구 이화여자외국어고등학교(제15시험지구 제20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마지막 준비를 하고 있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그러면서 "선택과목이 있는 영역에서는 과목별 난이도의 균형이 이루어지도록 출제해 과목 선택에 따른 유불리 가능성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고자 했다"면서 "지난 6·9월 모의평가에서 수험생들의 특성, N수생 등을 모두 분석해서 출제하려는 노력을 했다"며 출제 기조 중심은 9월 모의평가였다고 설명했다.

/정승필 기자(pilihp@inews24.com)



공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

alert

댓글 쓰기 제목 수능 출제위원장 "킬러문항 배제…기본 중심으로 적정 난이도 출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댓글 바로가기